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상품성은 높이고 모델은 단순화, 2015년형 K7 출시

차고안이야기/자동차 뉴스

by 언제나 즐거운 _윤군 2014. 7. 15. 15:50

본문

기아자동차가 준대형 세단  ‘K7 2015'를 출시했다

 

새로운 K7 2015년형은 상품성 강화 모델이다. 전반적 외관은 유지한 채로 새로운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했고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의 점등시 이미지가 보다 세련되게 바뀌었다. 트렁크 내부 하단 크롬 장식이 추가되고 새로운 19인치 크롬 스퍼터링 알로이 휠과 17인치 알로이 휠이 적용되었다

 

내부는 앞좌석에 통풍시트가 기본 적용되었고 신규 우드 그레인에 글로브박스 개폐 버튼과 도어 스피커 그릴 등이 크롬으로 바뀌었다. 타이어 공기압 경보 시스템, 자외선 차단 윈드 글라스와 바람저항을 줄이는 에어로 타입 와이퍼도 기본 사양이다

 

 

 

 

기존 6개 트림은 엔진별 단일 트림 3가지로 단순화하였다

 

2.4 프레스티지 모델은 2,960만원으로 앞좌석 통풍 시트,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 시스템 등이 기본 적용되어 있다

 

3.0 프레스티지 모델은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 카드 타입 스마트키 등을 기본 적용하였고 가격은 기존보다 100만원 이상 인하된 3,300만원.

 

최고 사양인 3.3 노블레스 모델은 신규 19인치 크롬 스퍼터링 알로이 휠까지 적용하고도 가격은 244만원 인하한 3,950만원이다. 상기 가격은 모두 자동변속기 기준.

 

기아자동차는  ‘K7 2015'의 내외장을 개선해 상품성을 강화했고 가격도 합리적인 수준에서 결정했다. 하지만 BMW 320d와 인피니티 Q50 2.2d 등 수입차 프리미엄과 연비를 앞세운 수입 중형 세단의 인기는 여전하고 현대차의 그랜저 디젤까지 가세한 상황에서 상품성 강화가 판매 증가로 이어지긴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K7이 출시된 것이 2009. 이제 MY 모델이 아니라 '올 뉴 K7'이 필요하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4.07.24 01:30
    어떤기준으로 기존가격보다 244만원이 인하됐다는건가요? 3.3 노블레스의 단가가 하락한만큼 빠진 사양(네비게이션+uvo, 슈퍼비젼클러스트)을 옵션으로 구매하면 전 모델 대비 기십만원(오십만원미만) 정도만 인하된것같네요.